로고

제1회 광주전국수영선수권대회 열전 돌입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16일부터 9일간 열려
선수권 및 마스터즈대회 4천여 명 참여해 기량 겨뤄

호남디지털뉴스 | 기사입력 2022/07/17 [17:06]

제1회 광주전국수영선수권대회 열전 돌입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16일부터 9일간 열려
선수권 및 마스터즈대회 4천여 명 참여해 기량 겨뤄

호남디지털뉴스 | 입력 : 2022/07/17 [17:06]

‘제1회 광주전국수영선수권대회’ 및 ‘제1회 광주전국마스터즈수영대회’가 16일 오후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개회식과 함께 9일간의 열전에 들어갔다. 이번 대회는 광주광역시와 대한수영연맹이 공동 주최한다.

 

이날 개회식은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정무창 광주시의회 의장, 윤영덕 국회의원, 김병내 남구청장, 정창훈 대한수영연맹회장, 이창현 광주시수영연맹회장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선언, 대회사, 환영사, 선수 선서*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 선서자(2명) : 정건우 광주체중 2학년 평영 50m, 200m / 나예솔 광주체중 2학년 자유형 50m, 200m

 

강기정 시장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성공 개최의 기운을 모아 열리는 제1회 광주전국수영선수권대회 개막을 축하한다”며 “16일부터 9일간 남부대 시립국제수영장에서 뜨겁게 달굴 선수 여러분의 거침없는 도전과 열정이 무척 기대되며,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쳐 좋은 성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기념 유산사업으로 창설된 이번 대회는 전국규모 수영대회 개최로 수영 전문·생활체육을 육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선수권대회 1400여명, 마스터즈대회 750여 명 등 총 4000여 명이 참가하며, 선수권대회는 16일부터 24일까지 경영·다이빙·수구·아티스틱스위밍 등 4개 종목, 마스터즈대회는 23~24일 이틀간 경영과 다이빙 2개 종목에 걸쳐 기량을 겨룬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꽃은 언제 어디서나 화사함을 느낀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없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