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류기준 전남도의원, “취약계층 연탄 수급 안정에 주력” 주문

도내 2,436세대 위한 장기적인 지원책 마련해야

호남디지털뉴스 | 기사입력 2024/05/16 [20:47]

류기준 전남도의원, “취약계층 연탄 수급 안정에 주력” 주문

도내 2,436세대 위한 장기적인 지원책 마련해야

호남디지털뉴스 | 입력 : 2024/05/16 [20:47]



전라남도의회 류기준 의원
(더불어민주당·화순2)은 지난 514일 에너지산업국 소관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서 도내 에너지 취약계층 가구를 위한 장기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앞서 류 의원은 화순광업소 폐광과 관련해 전남지역 연탄 사용 세대의 현실적인 어려움을 여러 차례 언급하며, 이들을 위한 연탄 수급 안정 및 도시가스·LPG 등으로의 연료 전환이 시급하다고 지적 한 바 있다.

 

전남도는 이번 추경을 통해 도내 2,436세대를 위한 취약계층 연탄 구입비 지원사업을 최초 시행하는 등 에너지 복지 실현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류기준 의원은 지역 내 유일한 남선연탄이 폐업함에 따라 가장 가까운 전북 전주 소재 공장에서 연탄을 수급할 경우, 장당 850~900원이던 가격에 약 100원의 운송비 등이 추가돼 이에 따른 서민층의 경제적 부담이 예상된다고 우려했다.

 

따라서 취약계층 연탄 구입비 지원사업이 차질 없이 수행되길 바라며, 운송비 지원 등 난방비 부담 완화를 위해 장기적으로 실효성 있는 지원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류기준 의원은 전남도가 화순군과 적극 협력해 폐광 후속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지리산 치즈랜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