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주시, 6∼9일 ‘스트릿컬처 페스타’ 연다

아시아문화전당‧518민주광장 일원…전문댄서 1240명 참가
일대일 댄스 배틀 입장권 일찌감치 마감…흥행몰이 기대감
바다·왁씨 등 쇼케이스…미션투어·댄스체험 등 즐길거리 풍성

서상호기자 | 기사입력 2024/06/04 [20:01]

광주시, 6∼9일 ‘스트릿컬처 페스타’ 연다

아시아문화전당‧518민주광장 일원…전문댄서 1240명 참가
일대일 댄스 배틀 입장권 일찌감치 마감…흥행몰이 기대감
바다·왁씨 등 쇼케이스…미션투어·댄스체험 등 즐길거리 풍성

서상호기자 | 입력 : 2024/06/04 [20:01]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2024 광주 스트릿컬쳐 페스타’가 6일부터 9일까지 나흘동안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예술극장과 5·18민주광장 일원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광주 스트릿컬처 페스타’는 광주 연고의 스트리트댄스팀 빛고을댄서스가 주축이 돼 2014년부터 개최하던 ‘배틀라인업’을 광주시가 신활력 대표축제로 새단장한 것으로, 지난해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여는 거리축제다.

 

올해 광주 스트릿컬쳐 페스타는 국내외 전문 스트리트댄서 1240명이 참가를 신청, 경연에 대한 뜨거운 열기와 호응을 입증하고 있다.

 

지난해 입장권이 수초만에 마감돼 흥행몰이에 성공했던 일대일 댄스배틀은 올해도 역시 입장권이 일찌감치 마감되면서 흥행이 기대되고 있다. 특히 팀 퍼포먼스 배틀은 현장에서 자유스럽게 관람할 수 있다.

 

출연진도 화려하다. 스우파2 우승자 바다를 비롯해 왁씨, 베이비슬릭이 쇼케이스를 선보이고 힙합의 전설 헨리 링크, 팝핑의 황제 미스터 위글스가 심사위원으로 나선다.

 

이 밖에도 리듬게이트, 락커루, 마도키, 호진, 우태 등 최고 수준의 스트리트 댄서와 코스믹 디플로, 아티스트릿, 마화연, 엠비셔스가 축하공연을 펼친다. 사회는 개그우먼 이은지와 스트리트 댄서 두락이 맡는다.

 

즐길거리도 풍성하다. K-POP 댄스체험은 물론 인생네컷 즉석 사진관, 출연진 등신대 포토존이 준비돼 있고 다양한 먹거리, 기념품 등을 판매하는 플리마켓도 운영한다. K-POP 스타의 거리 댄스챌린지와 인증샷 이벤트를 통해 초대권을 증정하는 온라인 행사도 진행 중이다.

 

김준영 신활력추진본부장은 “젊은 세대는 물론 모든 연령층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광주 스트릿컬처 페스타를 개최해 신규 관광객 유치와 체류관광으로 이끌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지리산 치즈랜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