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디지탈뉴스를 시작페이지로즐겨찾기 추가
2020년 4월 1일(수요일)
뉴스 오피니언 기획/특집 포토와이드 독자광장
톱뉴스정치경제사회지역문화스포츠연예

이개호국회의원,

이륜차 배달하다 매년 4명 숨지고, 500건 넘는 사고로 다쳐
2019. 10.03(목) 09:40확대축소
오토바이로 우편물을 배달하다 다친 집배원이 지난해 550명이나 되고, 매년 4명이 숨지는 등 집배원 재해율이 일반산업 재해율보다 3배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운송수단인 이륜차의 위험성 때문으로 이로인해 집배업무에 전면적인 소형 전기차 도입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개호 국회의원은 2일 과기부 산하 우정사업본부 국정감사 자료를 통해 집배원 이륜차 사고가 최근 5년간 1,583건에 이르고 올 상반기에만 264건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과중한 배달업무로 인해 매년 사고 또한 증가세로 2015년 228건에서 2018년 550건으로 두배 넘게 늘었다.

숨진 집배원들도 매년 평균 4명이나 되고, 크게 다친 중상자도 40명이나 됐다.

이는 1.62%의 재해율로 전체산업 0.49%의 3배, 화재현장에 출동하는 소방관 1.08%보다 높았다.

이 때문에 이륜차보다 안전성이 훨씬 우수한데다 우편물을 더 많이 싣고 파손위험이 덜한 전기차로 운송수단을 바꿔나가야 한다는 지적이다. 냉난방 등 편의장치 장착으로 집배원들이 훨씬 더 쾌적한 환경에서 일할 수도 있단 전망이다.

이개호 의원은 “격무에 오토바이 배달 사고까지 갈수록 집배원들의 생명이 위협받고 있다”며 “현재 일부 지역에 국한된 전기차 시범사업의 안전성과 편의성, 업무효율을 파악해 일선 집배원들의 요구에 따라 운송수단 개선이 시급하다”고 전기차 도입 필요성을 강조했다.


호남디지털뉴스 gaimisa@naver.com

정치 주요기사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라남도 제2회 추경안 심사이개호국회의원,
구복규 도의원, 가축분뇨처리시설 지원 확대 촉구 건의…문행주 도의원,‘아시아나 항공의 건전한 지역 공기업…
최경환 의원, ‘고사 위기’ 작은도서관, 올해만 468개…구복규 도의원, ‘전라남도 농작물재해보험 지원 조례…
농어촌공사, 일본 강제징용 전범기업과 최근 5년 간 4…기술보증기금, 허위자료에 속아 100억원대 보증손실
정부지원사업에서 소외받는 지방 문화예술인구복규 전남도의원, ‘2019 제7회 우수의정대상’ 수상…
최신 포토뉴스

봄꽃들의 나…

구충곤 화순…

‘영산포 숙…

화순군, 1일…

보성 녹차밭…

봄꽃들의 나들이....

호남디지탈뉴스 2020. 04.01(수) 20:43

인기기사 최신기사
인사말 | 회원약관 | 개인보호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공지사항 | 제휴문의 | 광고문의 | 기사제보

Copyright ⓒ The Honamilbo제호 : 호남디지털뉴스 등록번호 : 전라남도 아 00117 발행 : 서용금 / 편집 : 박흥식 문의메일:gaimisa@naver.com

본사 : 전라남도 화순군 화순읍 광덕리 375제보 및 문의 : 061-374-9391 FAX : 061-374-5544

본 사이트에 게제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없이 기사와 사진의 무단전재 복사를 금합니다